얇은내의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불광동싸나에 조회 4회 작성일 2020-11-21 00:38:29 댓글 0

본문

[똑! 기자 꿀! 정보] 발열내의 정말 따뜻할까? 내의 선택법

엥커 멘트

겨울이 다가오는 요즘 같은 계절에는 옷을 입기가 쉽지 않죠,

겉옷을 얇게 입은 사람들한테 물어보면 "괜찮아, 안에 이거 입었어"라고 안심시키는 경우가 더러 있는데요, 바로 발열내의입니다.

네, 이게 정말 따뜻할까요? 또 관리는 어떻게 할까요?

오늘 이효용 기자와 알아봅니다.

기자 멘트

한때 내복을 입느냐가 젊은층과 중장년층을 구분하는 기준이라는 우스갯소리도 있었는데요.

요즘엔 겉옷만큼 예쁜 디자인에 가볍고 따뜻한 기능성 내의도 많죠.

특히 옷 스스로 열을 낸다는 '발열 내의', 정말 입기만 하면 스스로 열을 내서 따뜻해 질까요?

궁금증 속 시원히 풀어드릴게요.

또, 취향이나 기능에 따라 나에게 딱 맞는 내복 고르는 방법까지, 지금부터 함께 보시겠습니다.

리포트

외투를 뚫고 들어오는 싸늘한 바람, 점점 더 몸을 움츠리게 되는 계절입니다.

이럴 때 내의만 챙겨 입어도 체감 온도가 올라가는 효과를 볼 수 있는데요.

피부와 내의 사이에 공기층이 생기면서 단열 효과를 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겨울이면 난방비 절감을 위해 내의 입기 운동을 하기도 하죠.

매년 기능을 더한 신제품들이 쏟아져 나오면서 내의의 종류도 정말 다양해졌습니다.

인터뷰 남재령(속옷 전문 기업 마케팅부) : “보온성만 중요하게 생각했던 과거와는 다르게 요즘은 따뜻하지만 얇고 활동성이 좋은 내의를 많이 찾고요. 젊은 사람들은 스타일까지 만족하는 제품을 원하기 때문에 디자인까지 꼼꼼하게 살펴봅니다.”

각양각색 내의, 어떤 것이 있는 지 대표적인 몇 가지를 살펴볼게요.

먼저 첫 월급을 타면 부모님께 사드리겠다 다짐하던 면 내의가 기본이고요.

두툼한 이 내의는 안감을 부드러운 털로 덮어 보온성을 높인 기모 내의입니다.

일반 내의처럼 홑겹이 아닌 2중, 3중 구조의 보온 내의는 무릎이나 어깨 등 관절에 천이 덧대어져 있기도 하고요.

마지막으로는 최근 가장 유행하는 내의로 얇으면서도 따뜻하다는 발열 내의를 꼽을 수 있는데요.

뛰어난 신축성과 얇은 두께, 세련된 디자인까지 겸비해 인기입니다.

다양한 내의 제품 중 선택이 망설여지신다면 주목하세요.

가장 중요한 건 무엇보다 보온성일 텐데요.

이 네 종류의 내의 중 가장 따뜻한 내의는 무엇일까요?

인터뷰 김예진(인천시 남동구) : “발열 내의 소재 자체에서 발열이 된다고 하더라고요. 그래서 더 따뜻할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정말 그럴지, 의류 시험을 통해서 정확하게 알아보겠습니다.

동일한 제조사에서 판매하고 있는 네 가지 종류의 내의로 각각 보온성을 측정할 건데요.

똑같은 크기로 내의를 잘라 그 원단으로 시험이 진행됩니다.

인터뷰 정성원(한국의류시험연구소 연구원): “일정 온도 20℃와 습도 65%가 유지되는 환경 내에서 36℃를 유지하는 열판 위에 각 내의를 덮어 이 열판의 온도를 유지시키는 데 들어가는 전력량을 측정하는 방법입니다. 이 전력량으로 보온율 값을 계산하게 됩니다.”

준비한 내의 원단을 각각 두 시간씩 열판 위에 올려놓고 측정을 해 봤습니다.

과연 어떤 내의의 보온성이 가장 뛰어날까요?

열 손실이 전혀 없는 것을 100%로 봤을 때, 기모 내의의 단순보온율이 가장 높았고요.

이후 보온 내의와 면 내의, 발열 내의 순서로 측정되었습니다.

인터뷰 정성원(한국의류시험연구소 연구원): “보온성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부분은 ‘원단이 공기층을 얼마나 가지고 있느냐’인데요. 기모 내의의 경우 발열 내의보다 원단이 훨씬 두껍기 때문에 공기층을 많이 가지고 있고 따라서 보온성이 좋게 나오는 것입니다.”

가장 낮은 수치가 측정된 발열 내의는 그 이름만큼의 제 기능을 하지 못하는 걸까요?

인터뷰 정성원(한국의류시험연구소 연구원): “발열 내의라고 해서 가만히 있어도 열을 내는 건 아니거든요. 공기 중의 수분과 반응을 해서 온도가 변하는 성질이기 때문에 활동을 통한 땀 배출, 습도 변화가 꼭 있어야 합니다.”

대부분의 발열내의는 ‘흡습 발열’의 기능을 가진 원사를 주로 사용해

가성비 쩌는 발열내의, 다 입어본 후 느낀 솔직한 후기 [ Feat, 스파오웜히트, 유니클로 히트텍, 탑텐 온에어, 무신사 마이 히트 ]

발열내의 다 비슷하게 생기고 또 다 입어볼 수는 없고
그래서 제가 다 입어 봤습니다(?)
영하 날씨에서 직접 입고 체감한
최고의 가성비 발열내의 함께 보시죠!

초경량 정말 얇은 극세사 여성내복 무한 신축성 여자내의.Ultralight Really Thin Microfiber Women Underwear Elastic

티안나는 내의
부담스럽지 않은 내의
하지만 따뜻하고 가벼운 내의
드디어 찾으셨습니다.
https://smartstore.naver.com/aritam/products/3734302454

#극세사내복 #극세사여성내복 #극세사여성내의 #여성발열내의
#아리탐이슈 #아리탐 #ARITAM

https://smartstore.naver.com/aritam
https://store.coupang.com/link/aritam

발열내의 로서
여성홈웨어로도 좋고
여성내복으로도 참 좋은
성인내복 소개드려요.

어느 누가 입으셔도 정말
몸에 착 감기는게
않입은듯한 겨울내의
발열내복 슈퍼슬림37이에요

소재 : 셀롤로우스 나일론 스판 혼방

사이즈 : FREE
상의 : 가슴 34 (최대 74), 소매기장50(최대100)
밑단단면 34(최대74),총기장 54(최대97)

하의 : 허리 22(최대42),힙단면 23(최대60)
밑단단면 8(최대15),총기장 80(최대140)

칼라 : 세트- 베이지,블랙,버간디
하의-베이지,블랙,버간디,그레이,브라운

특징 : 두께감 적당(얇은편).약간비침,신축성매우좋음
정사이즈

세탁방법 : 중성세제 미온수 손빨래 조물조물
첫빨래 드라이크리닝 추천
Tiana is within
Unburdened underwear
But warm and light within
Finally found.

As in fever
It's good for women's homewear
Very good as women's underwear
Let me introduce you to adult underwear.

No matter who wears
If you wear it on your body
In winter
Fever underwear Super Slim 37

Material: cellulose nylon span blend

Size: FREE
Top: Bust 34 (up to 74), Sleeve length 50 (up to 100)
Bottom section 34 (up to 74), Total length 54 (up to 97)

Bottom: Waist 22 (maximum 42), Hip section 23 (maximum 60)
Bottom section 8 (max. 15), gun 80 (max. 140)

Collar: Set- Beige, Black, Burgundy
Bottoms-beige, black, burgundy, gray, brown

Features: Moderate thickness (thin), slightly light, good elasticity
Regular size

Laundry method: Neutral detergent lukewarm water hand wash
First laundry dry cleaning recommended

... 

#얇은내의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454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robotcamp.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